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배구선수 김인혁, 악플로 인한 고통[전문]

HOT!이슈

by 팁,자료,이슈 알찬 정보 2021. 8. 20. 17:09

본문

[제주교통복지신문 최효열 기자] 배구선수 김인혁이 악플에 힘든 심경을 토로했다.

 

18일 김인혁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김인혁은 "십 년 넘게 수년간 들었던 오해들. 무시가 답이라 생각했는데 저도 지쳐요. 저를 옆에서 본 것도 아니고 저에 대해서 아무것도 모르시면서 수년 동안 절 괴롭혀온 악플들 이제 그만해주세요"라고 운을뗐다.

 

이어 김인혁은 "화장 한 번도 한 적 없고요. 남자 안 좋아하고요. 여자친구도 있었고요. AV배우도 안 했어요"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마스카라 안 했고 눈화장도 안 했어요. 수많은 오해하지 말아주세요. 저에 대해 아무것도 모르시면서들 경기 때마다 수많은 디엠 악플 진짜 버티기 힘들어요"라고 적었다.

 

마지막으로 김인혁은 "더 수많은 얘기들도 많지만 변명할 필요 없다 생각해왔지만 이제 그만해주세요"라고 호소했다.

 

이와 함께 김인혁은 자신의 SNS에 달린 악플들을 캡처한 사진을 공개하기도 했다.

이하 김인혁 인스타그램 전문.

십년넘게 수년간들었던 오해들 무시가답이라생각했는데 저도지처요 저를옆에서 본것도아니고 저에대해서 아무것도 모르시면서 수년동안 절괴롭혀온 악플들 이제그만해주세요 버티기힘들어요이젠

화장한번도한적없구요 남자안좋아하구요 여자친구도있었구요 공개만안했지 av배우도 안했구요 그리고마스카라안했구요 눈화장도안했구요 스킨로션만발랐어요 이것도 화장이라면 인정할게요 수많은오해라지말아주세요

저에대해아무것도모르시면서들 경기때마다 수많은디엠 악플 진짜버티기힘들어요 위에얘기말고 더수많은얘기들도많지만 변명할필요없다생각해왔지만 이젠그만해주세요



제주교통복지신문, TW News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